오이디푸스 신화에 대한 단상

- Posted in 수필 by
난 ‘오이디푸스 콤플렉스’라는 말을 들을 때마다, 프로이트의 명명이 잘 이해가 안 됐었다. 다음은 위키백과에 나오는 오이디푸스 콤플렉스에 대한 설명이다 ― “오이디푸스 콤플렉스는 어머니를 more

김교신 선생과 함석헌 선생의 무교회주의

- Posted in 수필 by
알다시피 김교신 선생, 함석헌 선생 등은 우찌무라 간조의 제자들이다. 그러나 김선생과 함선생은 우찌무라 간조를, 서로 다른 방식으로 소화했다. 우찌무라 간조의 ‘일본적 기독교’를, 전자는 more

『고백록』, 제 10권에 대한 단상(2) - 들고 읽어라

- Posted in 수필 by
아우구스티누스(이하 ‘Aug’로 표기)는 기억을, 신비주의적으로 혹은 내적 초월을 강조하는 방식으로 대하지는 않는다. 분명한 것은, Aug가 계시실증주의자가 아닌 것과 동일하게, 신비주의자 내지는 more

『고백록』, 제 10권에 대한 단상(1) - 기룬 것은 다 님이다 

- Posted in 수필 by
제 안, 제 기억이라는 큰 방에서 저는 이 일들을 하고 있나이다. 그 방 안, 바로 거기에 하늘과 땅과 바다가 저를 대하여 있사온대, 제가 지각한 모든 것과 더불어 거기 있사옵고 제게서 잊혀진 것은 거기 more

경쟁의 뿌리

- Posted in 수필 by
"오옳지, Z는 밥 다 먹었네~, Z 최고!" '퍽퍽 달그락 달그락 쩝쩝(밥 후다닥 먹는 소리)' "아빠, 자!" (빈 밥그릇을 뒤집어서 보여주고 있음) "H도 최고!" 이상이 매끼마다 두 딸래미와 우리 사이에 일어나는 more

착한 악어는 잡아먹지 않는다

- Posted in 수필 by
맞이인 H가 '치로와 친구들'을 보다가 거기 나오는 악어 '울랄라'가 마음에 든 모양이다. 호랑이가 사람 잡아먹어, 안 먹어 이렇게 질문하는 H에게 내가 그렇다고 대답하면서 되물었다. "악어는 사람 more

하나님은 우리와 예수님을 똑같이 사랑하시는가

- Posted in 소견 by
1. 우리를 더 많이 사랑하시는 것 같다. 1.1. 성경에 다음과 같은 말씀이 있다 — “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그를 믿는 자마다 멸망하지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라. more

하나님께 쓰임 받기를 구하는 것은 정욕[ἡδονή]일 수 있는가

- Posted in 소견 by
구하여도 받지 못함은 정욕으로 쓰려고 잘못 구하기 때문이라(약 4:3). 1. 정욕일 수 없는 것 같다. 1.1. 성경에 다음과 같은 말씀들이 있다 — “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more